오늘은 여행준비 중 가장 고민되는 환전에 대한 팁 몇가지를 포스팅 하겠습니다.

 

 

◐ 환전 수수료 싼 순서  : 환율은 실시간으로 인터넷으로 확인이 가능하여 어디서 하든 비슷한 수준입니다. 차이가 나는 부분은 수수료 입니다.

      수수료는 아래와 같이 오프라인 환전상이 가장 저렴하고 외국현지 환전이 가장 비쌉니다. 

 

         오프라인 환전상 < 온라인 은행 환전 < 주거래 은행 오프라인 < 오프라인 은행 < 공항은행 < 외국현지 환전

 

 

 

◐ 각 특징 : 일단 온라인과 오프라인 실시간 환율이 중요합니다. 아래 사이트에 가셔서 쉽게 비교해 보고 타이밍을 잘 노리세요.

 

 

마이뱅크 환전 비교 바로가기 ☞ Link Click

 

    1. 오프라인 환전상 :   수수료 ★★★★★  안정성 ★★

 

     이 곳은 살때, 팔때 가격차를 주 수익으로 하고 있으며  명동이나 남대문에 가면 많은 환전상이 있습니다. 오프라인 특성상 가게마다 1~10원 정도 가격 차이가 있습니다. 아래 사이트에서 온라인과 오프라인 환율 비교해서 가장 이득인 곳에서 하시면 되겠습니다. 오프라인에서 가장 주의 하실 점은 소매치기 입니다. 서울 사대문 안은 소매치기 범죄가 가장 높은 곳 입니다. 큰 돈을 갖고 이동하는 만큼 조심 조심 또 조심 하세요.

 

 

    2. 온라인 환전 :  수수료 ★★★★  안정성 ★★★★★

 

     저는 신한은행 SOL 환전 앱을 이용합니다. 기본으로 환율 우대 90% 가 되고 환율 우대가 싫으신? 분은 아시아나 또는 대한항고 마일리지로 적립이 가능합니다. 환전 금액은 신한은행 계좌에서 1원 단위로 빠져 나가고 환전을 찾을 때는 편리하게 공항이나 지점에서 찾으면 되니 잃어 버릴 걱정도 없습니다.

창구는 24시간 전 ATM에서 찾기는 당일에도 가능 합니다.

 

 

 

◐ 언제하면 이득인가 ? : 답은 없습니다.^^ 주식 하듯 달러와 엔은 항상 감각을 갖고 있어야 합니다. 저는 보통 엔화는 1000원 이하에서 집중적으로 보다 여행가기 D-1전에 환전 합니다. 달러는 1,100원 이하면 여유있게 해서 외화통장에 저축합니다.  

 

 

 

◐ 결론 : 신한 쏠 환전이 가장 편하고 수수료도 저렴하다 타이밍은 아무도 모르나 관심갖고 보면 좀 더 싸게 할 수 있습니다.^^

 

            여행 후 남은 잔돈은 면세점에서 잔돈 + 카드 결재를 통해 모두 사용하고 오세요.^^  동전은 환전하면 재 값 받을 수 없습니다.

 

 

※ 신한 Sol 환전 어플화면, 신한은행 계좌가 있어야 합니다.

 

 

※ 신한 sol 환전 주의사항

 

 

 

5월 20일 부터 21일까지 서울항공 특가 항공권을 잡아 히로시마로 짧게 다녀왔습니다.

 

 

◐전체일정 :

 

   1박2일 짧은 시간이라 여행 목적이 중요합니다. 이번 여행은 면세품 구매 와 시내 자전거 투어로 태마를 잡았습니다.^^

 

  

 

 

 

 

 

  ※ 히로시마 시내와 히로시마 성 공원

 

◐특가항공권 :

 

  특가 운임은 검색과 타이밍의 싸움입니다. 남들 놀 때 일하고 일하는 날 쉰다면 이런 걱정은 필요 없겠죠^^ 평일 출발-도착 하면 싸거든요. 우린 그게 안되기 때문에 새해 달력이 나오면 휴일과 샌드위치 데이를 빠르게 채크하며 연차 소진 계획을 세웁니다. 5월은 5월 초에 근로자의 날 어린이 날이 있고 5월 말에 부처님 오신날 이렇게 연휴가 있습니다. 첫 주는 일이 있어 실패 했고 여기 저기 검색결과 아래와 같이 짧지만 만족스럽게 예약했습니다. 

 

  ※ 말은 특가라고 썻지만 저 금액은 절대 특가가 아닙니다.^^ 여행사 나 쇼핑몰 검색 하면 더 싼 가격에 좋은게 많으니 많이 검색하셔서 좋은 금액을 잡으세요.

 

 

 

 

'Travel Story > 1805 히로시마' 카테고리의 다른 글

#00. 여행준비 및 계획  (2) 2018.09.23
  1. 담덕01 2018.09.27 18:03 신고

    여행 잘 다녀오시고 추석도 잘 보내셨나요? ^^

    • 2 2 2018.09.27 18:07 신고

      네 계속 미뤄서 포스팅 할게 쌓였어요 ㅠ

가을이 끝난 11월 3박 5일로 필리핀 세부에 다녀왔습니다.

이번 여행을 준비하면서 여러가지 고민을 했는데요. 11월은 공휴일이 없어 날짜 선택이 가장 어려웠습니다.

길게 갈 수록 좋겠지만 직장인으로써 금요일 월차 내고 목요일 퇴근후에 떠나는 3박 4일 일정이 가장 베스트였습니다.

 

■. 여행상품 예약하기 : 필리핀은 한 번도 안 가본 곳이고 치안문제로 자유여행은 포기하고 페키지로 알아 봤습니다. 홈쇼핑도 보고 여러 여행사 확인 후 노랑풍선 여행사에서 예약했습니다. 목,금,토,일 일정으로 41만원에 예약 할 수 있었습니다.

☞ 노랑풍선 여행사 세부상품 Link

 

■. 여행일정 : 필리핀 세부여행에는 호핑투어, 다이빙, 마사지, 시장관광 이렇게 구성 되어 있습니다. 그외 추가 금액으로 선택관광이 있으나 막상 가 보니 체력저하 및 시간부족으로 할 수 없습니다.

 ★ 1일차 : 22:30에 출발하는 비행기를 타기위해 퇴근 후 인천공항으로 달립니다.

 ★ 2일차 : 세부 막탄공항에 도착호텔 도착전 마트 장보기 , 호텔 조식식사, 시내 열대과일시장, 스쿠버다이빙 강습, 호텔 수영장, 스톤마사지 

 ★ 3일차 : 아일랜드 호핑투어 (스노쿨링, 시푸드 중식, 줄낚시), 전통공연 및 저녁식사

 ★ 4일차 : 막탄 시내관광 쇼핑센터 3곳 방문 후 출국

■. 여행준비 :

 ★ 환전 : 한국에서 따로 필리핀 페소로 환전하기 어렵습니다. 그래서 300달러 정도 환전 해갔습니다. 그리고 필리핀 도착해서 공항에서 100달러 환전 했는데요. 돈 쓸 곳이 없어서 결국 남았네요.^^ 팁은 달러나 페소 원 아무거나 주셔도 됩니다. 그러니 가장 주기 편한 천원정도가 적당했습니다. 마침 9천원 정도 갖고 있어서 모두 팁으로 잘 썻네요.ㅎ

 

 ★ 쇼핑 : 라텍스라 던지 특별한 쇼핑 계획은 없습니다. 간단히 간식거리만 구매하는 정도 계획 했습니다.

 

 ★ 교통평 : 인천공항 장기주차장에 주차하고 Air Asia 를 타고 다녀왔는데 국내 LCC 비해 큰 불편한 점은 없었습니다.

                세부가 유명 관광지다 보니 부산, 대구에서도 출발하는 비행기가 있습니다.

 ★ 날씨 : 4개 섬마다 강우량이 조금 차이가 있는데요 세부는 6월 부터 12월까지 우기라고 보시면 됩니다. 날씨는 항상 덥습니다. 11월 부터는 조금 덜 덥고 4월 부터는 우리 여름보다 몇배 더 덥습니다.ㅠ 여행 일정 중 가장 중요한게 태풍입니다. 태풍이 오면 비행기는 결항이고 그날 일정은 소화 할 수 없습니다. 출발 3일 전부터 위성 사진을 보고 미리 예상을 하고 여행중 태풍 영향권에 들어 간다면 일정 조정을 추천드립니다.

 

  1월 2월 3월 4월 5월 6월 7월 8월 9월 10월 11월 12월 연간
마닐라 (I) 13 7 21 18 138 283 364 476 334 200 111 56 2025
세부 (III) 106 67 54 50 107 183 206 184 196 195 157 127 1638
다바오 (IV) 114 99 77 144 206 190 175 173 180 174 145 109 1792
수리가오 (II) 582 389 283 196 123 114 137 113 122 216 378 429 3086

 ※필리핀 연간 강수량 (Reference Wikipedia)

 

솔레아리조트

호핑투어

수상레스토랑

막탄성당

'Travel Story > 1711 Cebu' 카테고리의 다른 글

#00. Prolog 세부 여행 계획잡기  (2) 2017.11.14
  1. 담덕01 2017.11.29 15:26 신고

    아~ 세부의 바다와 하늘의 색은 영상이나 사진으로만 봤는데
    볼때마다 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 곳이에요.
    부럽습니다. ^^

오늘은 하이브리드 (HEV),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전기차(EV) 장단점 비교 분석 해보겠습니다.

■. 하이브리드(Hybrid Electric Vehicle) 자동차란 ? : 내리막길 감속운행 및 교차로 정지신호에서 소모되는 운동에너지를 차량 내 배터리에 충전합니다. 이렇게 배터리에 충전된 전기에너지를 저속, 정속 운행 시 엔진이 아닌 모터를 구동하여 엔진에서 소모되는 연료를 절감하는 방식입니다. 엔진만 사용하는 자동차 보다 연비가 좋지만 배터리 와 모터가 추가되 높은 가격 문제가 있습니다.

※출처 : 기아자동차 카달로그

■.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Plug-in Hybrid Electric Vehicle) 자동차란? : 하이브리드 자동차 시스템에 베터리를 직접 충전할 수 있는 콘센트가 설치되어 배터리 완충시 40km(Niro 기준)를 운행 할 수 있는 자동차 입니다. 집이나 회사에 충전소만 있다면 기름 없이 출퇴근이 가능합니다. 전기모터는 일반하이브리드카 보다 출력이 큽니다만 오르막길 주행 방전시에는 가솔린 엔진으로 운행이 가능합니다.

※출처 : 기아자동차 카달로그

■. 전기자동차란? :  내연기관이 없이 전기 모터와 베터리로만 운행하는 자동차로 석유를 전혀 사용하지 않습니다. 배터리 충전을 위한 충전 장비는 필 수 입니다.

※출처 : 기아자동차 카달로그

 

 

충전기능

연비

 지원비용

가격(아이오닉 기준)

모터출력

 하이브리드 (HEV)

X

Good

 100만원

2,295~2,755

32kw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PHEV)

O

Better

 500만원

3,230~3,410

44.5kw

 전기자동차 (EV)

O

Best

 1400(국가) + 지자체

4,000~4,300

88kw

저는 니로 하이브리드를 구매 했는데요. 20Km넘는 연비는 만족하나 출력이 낮은 전기모터는 조금 불만스럽니다. 출력이 낮다 보니 정차 후 주행 시 엔진개입이 없으면 나가기 힘듭니다. 지금 출력이 높은 PHEV가 사고 싶은 생각이 큽니다. 금액 차이가 좀 크나 그 만큼 지원도 많이 해주니 좋은거 같습니다. 방전 위험도 적고 집 근처에 충전소 만 있으면 기름값 없이 출퇴근 가능하니 얼마나 좋습니다.^^ 5년 뒤에는 바로 전기차를 구매 하던지 용량이 큰 플러그인으로 갈아타야 겠습니다. 아니면 타고 있는차를 Plug In 으로 개조 해버려야죠^^

 

 

 

 

시흥시 정왕동에 있는 막국수 맛집을 소게 합니다.

막국수는 주로 닭갈비 후식으로 비빔 막국수가 생각 나실 겁니다.

오늘 소개 할 막국수는 물막국수입니다. 메밀면에 고소한 국물이 아주 맛 있습니다.

냉면 처럼 차갑지 않고 밀가루 특유의 더부룩합이 없어 속 편하게 드실 수 있습니다.

■. 상호 : 송가네 막국수

■. 위치 : 정왕동 시화공고에서 도보로 약 5분 거리에 있습니다.

■. 영업시간 : 11:00 ~ 20:00   (휴식시간 14:00~17:00)

                  매주 월요일 휴무일 입니다.

■. 추천메뉴 : 막국수 6000원

                   곱배기도 6000원 입니다. 단, 남기시면 혼나요~

■. 후기 냉면처럼 얼음이 없어 찬 음식이 아닙니다. 뭐라 표현하기 어려운데 콩국수, 냉면, 밀면과 좀 다른 맛이라 ^^ 꼭 드셔보세요.

              깨와 김이 아주 고소하고 봄 나물의 산 듯함도 같이 느낄 수 있습니다. 매일 밤 허기질 시간이면 생각나는 메뉴입니다.ㅎㅎ

              여름엔 줄 서서 먹기 힘드니 참고 하시고 주변에 주차하기가 어렵니다. ^^

 

 

 

 

 

'냠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흥시 정왕동 막국수 맛집, 송가네 막국수  (2) 2017.10.01
  1. 태국 밤문화 2018.08.18 13:42

    와.... 막국수,.
    저기에 만두나 순대
    이런거 안 드셨나요?

Just Listen





안녕하세요. 오늘은 아사히 맥주공장 견학 예약하는 법에 대해 포스팅해 보겠습니다.

일본에는 총 8개의 견학이 가능한 아사히 맥주공장이 있습니다.


■. 견학가능한 공장 : 훗가이도, 후쿠시마, 이바라키, 카나가와, 나고야, 하카타, 시코쿠, 스이타 총 8곳 입니다.

                            니시노미야는 불가합니다.

                            그 외 위스키 공장은 요이치 증류소와 미야기쿄 증류소 두 곳도 견학이 가능합니다.

                            여행일정 계획하실 때 반나절 일정 정도로 잡으시면 왕복 이동거리 견학 70분 충분합니다. 

출처 : 구글 이미지 검색

■. 예약방법: 전화와 인터넷으로 예약가능 합니다. 전화는 영어로도 예약가능 하답니다. 

                   예약가능 일자를 먼저 조율 하시고 시간을 물어 보시면 되겠습니다.

                   인터넷 예약은 공식적으로는 없어 진것 같습니다. 홈페이지에서 살아져서 아래 Link로만 접근이 가능합니다.

                   혹시 모르니 예약하시고 꼭 예약확인 전화도 하세요

        - 전화예약 Link : https://www.asahibeer.co.jp/brewery/language/korean/#Hokkaido

        - 인터넷 예약 Link : https://factory.asahibeer.co.jp/reservation/?area=hakata&course=228


■. 견학가능 시간 및 Tip : 9:00 ~ 17:00, 연중 무휴이나 공장별로 OFF 일자가 있으니 스케쥴 확인 후 예약하시면 되겠습니다.

                                  약 50분 정도 공장견학 후 1인 3잔 까지 20분 정도 시음시간이 있습니다.

                    Tip 1. 식사를 하시고 가시면 시음 시 속아픔 없이 드실 수 있습니다.

                    Tip 2. 맥주 외 다양한 음료로 드실 수 있습니다. (저는 맥주 마시고 16차(우리나라 17차 같은 보리차 음료)를 끝으로 마무리 합니다.)

                    Tip 3. 1인 3잔 까지 라고 하지만 따로 카운터가 없으니 20분내로 드실만큼 드실 수 있습니다.

                    Tip 4. 흑맥주도 있습니다. 꼭 마셔보세요.

■. 주의사항 :  예약은 1주일 전에 미리 해주세요. => 인기가 좋아서 원하는 시간에 못 할 수도 있으니 빠를 수록 좋습니다.

                    No Show !!! 기본 매너 입니다. 사정이 생기면 전화 하셔서 꼭 취소 해주세요.  

■. 견학후기 :  

▶ 나고야 아사히 공장에 갔습니다.

▶ 한국어 해설 단말기 이용하시면 좋습니다. (무료니 견학 시작 전 렌탈 요청하세요)

▶ 견학이 끝나면 약 20분간 시음회가 있습니다.

▶ 맥주도 기념품으로 살 수 있습니다. ㅎㅎ


 

차이코프스키 무용조곡 "백조의 호수"

차이코프스키가 남김 무용곡 세편중 가장 많이 알려진 음악입니다. 1875년 봄, 차이코브스키는 모스코바의 보리쇼이극장 지배인 베기셰프(Vladimir P Begichev)로부터 새로운 발레 음악을 위촉받아, 중세 독일의 전설 '백조의 호수'를 선택하여 1876년 4월 22일에 전막을 완성하였습니다. 초연은 그 이듬해인 1877년 라이징거 (Julins Reisinger)의 안무에 의하여 리아보프(Ryabov)의 지휘로 이루어졌으나 모든 면에서 악평을 받았으며, 계속해서 여러차례 공연하는 동안에도 비평의 대상에 오르지 못한 채 제외되었습니다. 이 '백조의 호수'가 발레의 최고봉으로 역사에 남으려면 차이코프스키 세상을 떠나고 2년 후인 1895년까지 기다려야 했던 것입니다. 이 작품은 러시아인을서는 최초의 역사적인 안무가인 이바노프(Lev Iivanov)가 다시 안무를 고쵸서 1895년 1월 27일 성 페테르부르크의 마린스키극장에서 재 상연했을 때, 결정적인 성공을 하였습니다.



1면은 호수의 백조   2면은 잠자는 숲속의 공주 입니다.






Raindrops keep fallin' on my head 
And just like the guy whose feet are too big for his bed 
Nothin' seems to fit 
Those raindrops are fallin' on my head, they keep fallin' 

So I just did me some talkin' to the sun 
And I said I didn't like the way he got things done 
Sleepin' on the job 
Those raindrops are fallin' on my head, they keep fallin' 

But there's one thing I know 
The blues they send to meet me won't defeat me 
It won't be long till happiness steps up to greet me 

Raindrops keep fallin' on my head 
But that doesn't mean my eyes will soon be turnin' red 
Cryin's not for me 
'Cause I'm never gonna stop the rain by complainin' 
Because I'm free 
Nothin's worryin' me 

It won't be long till happiness steps up to greet me 

Raindrops keep fallin' on my head 
But that doesn't mean my eyes will soon be turnin' red 
Cryin's not for me 
'Cause I'm never gonna stop the rain by complainin' 
Because I'm free 
Nothin's worryin' me


지난 주 차가 고장나고 전철+버스 출퇴근을 일주일 넘게 하고 있습니다.

차가 없어서 불편한 점도 있지만 아침에 출근해서 주차문제, 기름값 걱정이 없어서 좋은 점도 있습니다.

몇 일전 집근처 역에서 O bike를 보게 되었는데 뭐지? 뭐지? 하고 그냥 지나쳤다 다른사람들 후기를 보니 아주 재밌는 시스템이었습니다.

저도 오늘 이용해본 후기를 올려봅니다.


▶ 이용방법 Obike 어플을 받고 29000원 보증금을 신용카드로 등록합니다.

                   자전거 앞 또는 뒤의 QR코드를 스켄하면 잠금장치가 풀립니다. (블루투스를 켜주세요)

                  이용을 그만하고 싶을 땐 수동으로 잠금장치를 잠그면 끝 !!! 

                  스마트폰에서 이용거리 및 시간을 계산해서 금액을 정산합니다. (15분당 약 250원 입니다.)



▶ 우리동네엔 새 자전거 2대가 있습니다. 


▶ 후기 : 집에서 지하철역이 멀다면 왔다 갔다 하면서 타기 좋은 자전거 입니다. 

▶ 장점 : 싼 가격에 자전거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 단점 : 자전거가 너무 안 나갑니다. ㅠㅠ (완전 헬스장 바이크 수준)

   ▶ 주변에 자전거가 어디에 있는지 쉽게 검색이 가능합니다                      



▶ 처음 이용하시는 분은 초대코드 입력하셔서 3회 무료 쿠폰을 받으세요


초대코드


1708180639472067






  1. 휴식같은 친구 2017.08.19 23:24 신고

    안산에도 서울같은 자전거 대여할 수 있는 시스템이 있군요.

    • 2 2 2017.08.19 23:38 신고

      안산은 시에서 운영하는 것도 있습니다 // 3년 정도 됫는데 인기가 좋죠. ㅎ

  2. 맘마 2017.09.11 17:26

    초대코드 추천드려요 ㅎㅎ

  3. obikekorea 2017.10.08 18:44

    안녕하세요.
    오바이크입니다.
    만나서 반갑습니다😊
    오바이크는 사실 출, 퇴근 같은 단거리 용으로 나온 자전거입니다.
    저희는 기존의 레저용, 개인용 자전거 산업과 공생관계에 있습니다.
    오바이크는 단거리 용의 보급형 자전거로 탄소 절감과 교통 문화 혁신에 그 목적이 있습니다
    때문에 아쉽게도 기어가 1단밖에 없답니다..ㅜㅜ
    이용자분들의 의견을 점차 반영해 갈 예정이니 지켜봐주세요.
    오바이크에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할 따름입니다.
    앞으로도 많이 사랑해주세요^^
    카카오톡에서 ‘오바이크코리아' 플러스친구를 추가하시면 언제든지 문의가 가능합니다.
    감사합니다 😊

    • 2 2 2017.10.08 18:47 신고

      요즘 바이크 관리가 안 되 못타고 있습니다. ㅠ 주변에 고장난 바이크 한 대만 있고 ... 고장 신고도 했는데 한 달 째 조치가 없어 아쉽네요

  4. Qq 2018.02.19 20:50

    초대코드 사용해드렸습니다(?) ㅎㅎ

+ Recent posts